Skip Navigation

국립서울현충원

장군 묘역

장군 묘역

장군묘역에는 광복 이후 국군의 창설과 발전은 물론 6·25전쟁, 월남전 (베트남전), 대간첩 작전 등에서 전공을 세운 군 장성들이 안장되어 있다.

장군 제 1묘역, 장군 제 2묘역, 장군 제 3묘역으로 조성되어 있으며 육군 265위, 해군 51위, 공군 39위 등 총 355위가 모셔져 있다. 제 1묘역에는 7군단장으로 재직 당시 1992년 2월 부대순시 중 헬기사고 로 추락하는 순간에도 민간 피해를 막도록 지시하고 순직하여 노블리스 오블리주를 몸소 실천한 이현부 육군 중장, 제 2대 공군참모총장을 역임한 최용덕 공군 중장, 대한민국 전투조종사의 상징인 빨간 마후라를 최초로 착용한 김영환 공군 준장, 제 2대 해군참모총장을 역임한 박옥규 해군중장, 세계평화와 자유를 위하여 월남전(베트남전)에서 전사한 김정환, 김강섭, 안도열 육군 준장 등 288위가 모셔져 있다.

제 2묘역에는 초대 육군 참모총장을 역임한 이응준 육군 중장, 1976년 국방부 장관을 역임한 임충식 육군 대장, 6·25전쟁 시 9사단장으로 백마고지 전투를 승리로 이끈 김종오 육군 대장, 해군 창설의 주역이면서 인천상륙작전에 참가한 손원일 해군 중장, 6·25전쟁 중인 1952년 국방부 장관을 역임한 신태영 육군 중장, 제 12대 합참의장을 역 임한 심흥선 육군 대장 등 6위가 모셔져 있다. 제 3묘역에는 국방부 장관을 역임한 이종찬 육군 중장, 2군 사령관을 역임한 김홍환 육군 대장, 외무부장관과 국무총리를 역임한 정일권 육군대장, 6·25전쟁 중 경상북도 안강, 기계전투를 승리로 이끌어 대반격의 발판을 마련한 한신 육군 대장 등 61위가 모셔져 있다.

06984 서울동작구 현충로 210 (동작동, 국립서울현충원) / mail : snmb@mnd.go.kr / 대표전화 1577-9090, 02-813-9625 (공휴일) / FAX : 02-822-3762

copyright(c) 2018 Seoul National Cemetery .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