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Navigation

국립서울현충원

육탄10용사현충비

육탄10용사현충비

남북이 38선을 경계로 대치된 상황에서 ’49. 5. 4. 북한공산군에게 불법 점령당한 개성 송악산 고지를 탈환하기 위해 포탄을 안은채 적진지에 뛰어들어 진지를 분쇄하고 산화한 10명의 용사(서부덕 소위, 김종해, 윤승원, 이희복, 박평서, 황금재, 양용순, 윤옥춘, 오제룡, 박창근 상사) 가 제 6묘역 맨 앞줄에 안장되어 있다.
이들 10용사의 명복을 빌며 위훈을 추모하고 그 뜻을 길이 후세에 전하고자 육탄10용사 현충비가 세워져 있다.
이 비는 하단의 기단석 위에 5층의 탑을 쌓은 듯한 형상으로, 아래에서 위로 올라갈수록 폭이 좁아지는데, 제일 하단에는 비문, 그 위에는 ‘THE TEN BRAVE WARRIORS’라는 영문표기, 그 위에는 10용사의 계급과 성명 그리고 제일 상단에는 육탄 10용사 현충비라는 비명이 각각 새겨져 있다.
비의 높이는 6m, 폭은 상단 0.5m, 하단 2.3m, 바닥면적 89.8㎡이다. 이 비는 육탄 10용사가 산화할 당시 사단장이었던 김석원장군이 앞장서고 개성 독지가, 일반유지 등이 “10용사 현충비 건립위원회”를 조직하여 건립한 비로서 1955년 3월 중순 국방부의 지원으로 기초 공사에 착공하여 동년 4월 하순 준공하고 5월 4일 전몰일을 기하여 제막하였다.
비의 전면 중앙에는 다음과 같은 내용이 새겨져 있다.

06984 서울동작구 현충로 210 (동작동, 국립서울현충원) / mail : snmb@mnd.go.kr / 대표전화 02-813-9625 / FAX : 02-822-3762

copyright(c) 2018 Seoul National Cemetery .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