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Navigation

국립서울현충원

게시판 뷰

「백산 지청천 장군 56주기 추모식」지원

  • 글번호o_6000000038127
  • 작성자선양팀
  • 조회수2642
  • 등록일2013.06.03 11:12:30

「백산 지청천 장군 56주기 추모식」지원


 


◦ 「백산 지청천 장군 56주기 추모식」이 4월 10일(수) 오전 11시, 임시정부요인묘역 15호에서 한국광복군 동지회 주관으로 거행된다.


◦ 본 추모식에는 조국의 독립을 위해 헌신한 고인의 업적과 나라사랑 정신을 기리고자 유가족, 한국광복군동지회 회원, 광복회 회원, 추모객 등 7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 고인은 1888년 1월 25일 서울에서 태어나, 향년 69세로 1957년 1월 15일 서울에서 별세하여, 1994년 4월 14일 임시정부요인묘역(15호)에 안장되었으며, 1962년 건국훈장 대통령장이 추서되었다.


◦ 1906년 서울 배재학당, 1908년 대한제국 육군무관학교, 1912년 일본 육군사관학교를 졸업하였으며, 1919년 3․1독립운동이 일어나자 만주로 망명, 신흥무관학교의 교관이 되어 독립군를 양성하였다.


◦ 1920년 중․소 국경지대인 밀산에 모인 독립운동 단체들이 대한독립군단을 조직하자 부사령관에 임명되어 소련령인 ‘이만시’로 이동, 1921년 일르크츠크시에서 고려혁명군을 조직하고 소련정부의 협조를 받아 고려혁명군관학교를 설립, 독립군 간부급 인재를 양성하였고, 소련정부가 고려혁명군의 무장해제를 강요하자 이에 항전하던 중 체포되었다가(자유시참변) 임시정부의 강력한 항의로 석방되었다.


◦ 1925년 만주에서 독립운동 단체를 통합하여 정의부를 조직, 군사위원장 겸 사령관에 취임, 국내에까지 대원을 파견하여 일제의 각종 기관을 파괴하고 일본 관헌을 주살하였다.


◦ 1930년 김좌진이 암살당하자 동년 7월 한족자치연합회를 모체로 한국독립당을 창당하고 한국독립군을 조직하여 총사령에 취임하였다.


◦ 1933년 10월 하남성에서 중국군관학교 낙양분교에 한인특별반을 창설하고 상해, 남경, 천진, 만주 등지에서 애국청년 90여 명을 모집하여 군사훈련을 시켰으며, 1935년에는 민족혁명당 창당에 참여하였다.


◦ 1939년 10월 사천성 기강에서 열린 의정원 정기의회에서 의정원 의원 및 국무위원으로 선출되었으며, 11월에 국무회의에서 군무장으로 선임되어 입법․행정․군사에 대한 제반사항을 처리하였다.


◦ 1940년 9월 17일 한국광복군총사령부 총사령으로 임명되어, 1941년 지대를 편성하였으며, 중국 중앙군 및 주중연합군과 긴밀한 연락 및 협조를 취하여 항일전을 전개하고 국내 진입 작전을 준비하던 중, 일본군의 항복으로 광복을 맞이하였다.


◦ 귀국 후, 1948년 제헌국회의원, 정부수립 후 초대무임소장관 등을 역임하였다.


◦ 국립서울현충원(원장 김형기)은 일생을 조국을 위해 헌신한 고인의 숭고한 나라사랑 정신과 가르침이 우리 국민과 후손에게 계승 ․ 발전될 수 있도록 이번 행사를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끝>


 

  • 130409_지청천 장군 56주기 추모식 지원(8).hwp

06984 서울동작구 현충로 210 (동작동, 국립서울현충원) / TEL 02-748-0114, 02-813-9625 / FAX : 02-822-3762

copyright(c) 2018 Seoul National Cemetery . All Right Reserved.